인천시,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방안 논의
인천시,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방안 논의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12.03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종식 균형발전정무부시장 주재 ‘지역 건설사업 활성화 추진위원회’개최
▲ 인천광역시

[뉴스렙] 인천시는 3일 오후 인천시청에서 2019년도 제2차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추진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2020년도 국내 건설산업은 전년 대비 6.0% 감소한 140조 원을 수주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최근 6년 내 최저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민간부문의 지역업체 수주율을 높이기 위해 지난 4월 제1차 위원회에 이어 제2차 위원회를 개최하고 지역 공공기관의 관심도를 높이고 개선방안을 논의하는 등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위원회에는 허종식 위원장 주재로 인천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인천지역본부, 인천국제공항공사 등 지역 내 공기업과 대한건설협회, 대한전문건설협회 인천광역시회 등 관련 협회는 물론 시의회 시의원, 건설 관련 국장 및 사업소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허종식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건설경기가 위축되어 있는 이런 때일수록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대안들이 절실하게 요구되는 시기이며 사업을 추진하는 각 기관의 모든 분들이 합심해 관심을 가지고 추진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또한 “원도급사는 하도급업체를 적극 추천하고 지원해 많은 참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해 주시고 하도급업체는 기술개발과 성실시공으로 신뢰와 경쟁력을 높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위원회는 2019년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추진방안 및 추진실적 보고가 진행됐고 지역업체 참여 확대를 위한 안건심의 및 건의사항을 논의했으며 최근 지속되는 건설경기 불황을 극복하기 위한 개선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교환이 이루어졌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