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1917, 거장 샘 멘데스 감독의 화려한 컴백...격이 다른 마스터피스가 온다
영화 1917, 거장 샘 멘데스 감독의 화려한 컴백...격이 다른 마스터피스가 온다
  • 구경현
  • 승인 2020.01.29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와이드 수익 2억 달러 돌파...'아메리칸 뷰티' 이후 20년 만에 시상식 평정
사진 = 영화 '1917' 포스터
사진 = 영화 '1917' 포스터

할리우드 최고의 감독 샘 멘데스가 전작들을 뛰어넘는 마스터피스로 극찬 받는 <1917>로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데뷔작인 <아메리칸 뷰티>로 제72회 아카데미 시상식과 제57회 골든 글로브에서 작품상과 감독상을 휩쓴 샘 멘데스 감독이 새로운 역사를 쓴 작품 <1917>은 독일군의 함정에 빠진 아군을 구하기 위해 적진을 뚫고 전쟁터 한복판을 달려가는 두 영국 병사가 하루 동안 겪는 사투를 그린 영화.

샘 멘데스 감독은 현대 미국의 사회상과 중산층 가족상을 과감하게 묘사한 데뷔작 <아메리칸 뷰티>로 제7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과 감독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얻고, 제57회 골든 글로브 작품상(드라마 부문) 감독상은 물론 여타 유수의 영화제를 휩쓸며 화려한 데뷔를 알렸다.

이후 사랑과 현실의 간극을 섬세히 표현한 <레볼루셔너리 로드>로 제81회 아카데미 시상식 3개 부문, 제66회 골든 글로브 4개 부분에 노미네이트 되어 믿고 보는 감독의 반열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탄탄한 액션과 드라마로 완성된 <007 스카이폴>로 007시리즈 사상 최고의 흥행 수익을 세우며 독보적인 흥행력까지 입증했다.

사진 = 감독 샘 멘데스 / 영화 1917
사진 = 감독 샘 멘데스 / 영화 1917

드라마, 범죄 스릴러, 전쟁, 액션 등 장르를 막론하고 항상 작품성을 인정받는 걸작들로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그는 이번 영화 <1917>로 20년 만에 제77회 골든 글로브 작품상(드라마 부문)과 감독상을 거머쥐는 쾌거를 이뤘다. 이어 지난 25일(현지 시각) 열린 제72회 미국 감독조합상(DGA)에서도 감독상을 수상했다.

이번 감독상 수상은 <기생충>의 봉준호, <아이리시맨>의 마틴 스코세이지,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의 쿠엔틴 타란티노, <조조 래빗>의 타이카 와이티티까지 쟁쟁한 후보들을 제친 결과로 화제를 모았다.

함께 후보에 오른 감독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샘 멘데스는 특히 <기생충> 봉준호 감독에게 “내가 지금까지 본 영화 가운데 가난한 사람들에 관한 가장 최고의 영화를 만들어준 봉준호 감독에게 고마움을 전한다”라고 수상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계속되는 수상으로 기세를 이어가고 있는 <1917>은 2월 9일(현지 시각) 열리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수상의 영예까지 안을 수 있을지에 대해 귀추가 주목된다. 

더불어 <1917>은 “관객을 영화 한가운데로 데려오는 강렬한 몰입감”(Entertainment Weekly), “10년에 한 번 나올 법한 영화”(Punch Drunk Critics), “당신이 한 번도 본 적 없는 강렬한 영화”(Washington Post), “아카데미 시상식을 휩쓸 압도적인 영화의 등장”(Variety), “시대를 통틀어 가장 놀라운 영화 기술을 선보인다”(Hollywood News) 등 압도적인 호평 세례로 예비 관객들에게 높은 작품성을 기대하게 한다. 

뿐만 아니라 북미 개봉 이후 박스오피스 1위, 월드와이드 수익 2억 달러를 돌파하며 흥행력까지 입증하여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고 있다.

세계적인 거장 샘 멘데스의 센세이셔널한 컴백을 알리는 <1917>은 2월 19일 국내 개봉 예정이다.

[뉴스렙]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