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도시철도 2호선 건설공사 공구별 담당자 지정
광주시, 도시철도 2호선 건설공사 공구별 담당자 지정
  • 서현욱 기자
  • 승인 2020.02.07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상수도·가스 등 주요 시설물 담당…안전하고 견실한 도시철도 건설
▲ 광주광역시청

[뉴스렙] 광주광역시는 광주도시철도 2호선 건설공사와 관련해 지하 굴착에 따른 지하 시설물 안전을 위해 공구별 각 시설물 담당자를 지정해 이달부터 운영한다.

공사 구간 주요 시설물은 도로표지판·보도블럭 등 도로시설물, 도로포장, 송·배전 선로 상·하수도, 가스 등으로 시 관계부서와 한국전력공사, 해양에너지 등 유관기관이 협업해 지하 굴착으로 인한 예견하지 못한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긴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신속히 대응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도심 굴착공사는 도로 하부에 상·하수도, 가스관, 송·배전 선로 등 많은 지장물이 산재돼 공사 시 집중해야 한다.

일부 공사 구간은 상수도관이나 가스관을 공중에 매달아 놓고 시행하는 매달기 공법으로 진행돼 공사장 주변을 지나가는 운전자들은 차량 서행과 주의가 필요하다.

이번 공사는 굴착 전 지하 지장물을 확인하고 관련 기관과 이설 협의, 굴착 중 위험시설물 이설·철거, 굴착 후 시설 지속 관리 등 3단계로 나눠 관리해 발생 가능한 위험요소에 선제 대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도시철도건설본부 안전관리실은 주 1회 이상 정기점검과 불시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견실 시공에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현재 추진 중인 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건설공사는 시청에서 운천저수지, 월드컵경기장, 백운광장, 조선대를 지나 광주역까지 17㎞ 구간으로 2023년까지 정거장 20곳과 차량기지 1곳을 건설한다.

안주현 시 도시철도건설본부 공사부장은 “공구별 각 시설물 담당자를 지정해 공사 안전과 시민 불편 최소화에 주력하고 있다”며 “공사 기간 교통혼잡 등 불편에 이해와 협조를 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