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관공선 전환을 위한 기술전략 포럼
친환경 관공선 전환을 위한 기술전략 포럼
  • 이석만 기자
  • 승인 2020.07.14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지자체·공공기관 대상
▲ 해양수산부

[뉴스렙] 해양수산부는 오는 15일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친환경 관공선 전환을 위한 기술전략 포럼’을 개최한다.

올해 1월 1일부터 시행된 ‘환경친화적 선박의 개발 및 보급 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정부, 지자체 등 공공분야에서 관공선을 신조하는 경우에는 친환경선박을 의무적으로 구매해야 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기관은 친환경선박 관련 기술이나 경험이 부족해 친환경선박 전환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기 발표한 ‘친환경 관공선 전환 세부 이행계획’의 일환으로 올해 4월부터 선체, 기관, 설계 부문 등 5개 분야별 전문가 60여명으로 구성된 ‘친환경 관공선 전환 기술자문단’을 운영해 정부, 지자체 등의 친환경 전환을 지원해 왔다.

이번 기술전략 포럼에서는 그동안 기술자문단 운영 과정에서 논의되었던 내용과 함께 최신 기술정보 등을 공유한다.

이번 포럼에는 LNG 엔진, 전기모터 등 친환경기술을 보유한 국내업체가 직접 참여해 각종 친환경 기술을 소개하고 관공선 적용 사례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기술자문단과 정부·지자체 및 공공기관 업무 담당자 간의 자유토론 시간을 마련해 공공부문 친환경선박 전환과 관련된 소통과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김민종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최근 친환경 우선 정책 등을 통해 정부가 보유한 노후 관공선의 친환경 전환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는데, 이번 포럼을 통해 지자체와 공공기관까지 그 추세가 확산되기를 바란다”며 “공공을 시작으로 민간까지 친환경 선박 도입을 확산시켜 해양 대기환경을 개선하고 다가올 미래 친환경선박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