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콕콕' 갤럭시S20, 갤럭시노트10 가격 10만원대 성지 공개
'스마트콕콕' 갤럭시S20, 갤럭시노트10 가격 10만원대 성지 공개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7.28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에서 8월 5일 진행예정인 '갤럭시 언팩 2020' 행사에 앞서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을 살펴보면 이번에 공개될 새로운 모델에 대한 실루엣을 확인할 수 있는데 갤럭시노트20, 갤럭시폴드2, 갤럭시워치3,  갤럭시버즈 라이브, 갤럭시탭S7으로 예측된다.

이번 이벤트에서 가장 관심을 받고 있는 모델은 갤럭시노트20이다. 6.7인치 일반형과 6.9인치 울트라 두가지 라인업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은 플랫형 디스플레이를 장착하고 퀄컴 스냅드래곤865+ 칩셋, 12GB RAM, 128GB 내장메모리의  스펙을 갖추고 최대 6400만 화소 트리플 카메라가 적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엣지형 디스플레이가 적용되고 기본 스펙은 비슷한 수준이지만 최대 1억800만 화소 카메라를 장 착하고 120Hz 주사율 지원, 최대 50배줌 기능을 추가하여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번 갤럭시노트20 시리즈에서는 S펜의 기능도 추가될 전망이다. 블루투스 기능과 제스처 인식 기능으로 한단계 진화된 모습을 보였는데 이번에는 레이저 포인터 기능이 새롭게 추가될 것 으로 알려졌다. 색상, 아이콘을 선택할 수 있고 특정 영역을 하이라이트 할 수 있어 프레젠테이션에 유용하게 쓰일 것으로  기대된다. 지연속도도 9ms로 이전 대비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이 외에도 덱스 무선모드가 지원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으며 티저 영상을 통해 게임 컨트롤러 모양으로 바뀌는 모습이  공개되면서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해 엑스박스 게임 패스를 지원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새로운 모델의 출시일 가까워지는 가운데 기존 모델인 갤럭시S20 시리즈는 최근 공시지원금이 상승되며 소비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인기 역주행을 펼치고 있다.

갤럭시S20 시리즈는 퀄컴 스냅드래곤865 칩셋, 12GB RAM, 최대 1억 800만 화소 카메라의 스펙과 120Hz 주사율 지원,  8K 동영상으로 역대급의 기능을 보여주었지만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여파로 예상치 못한 부진한 성과를 보였다. 하지만 최근 지원금 인상 결정 후 반등에 성공하며 현재 시장을 주도하는 대표모델로 자리매김 하였다.

이러한 가운데 휴대폰 시세 정보 공유 카페 '스마트콕콕'에서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갤럭시S20을 포함 갤럭시노트10  등 최신 스마트폰 최저가 및 핸드폰 성지 좌표 정보가 공유되며 화제가 되고 있다. 서울 강남, 구로 및 경기 부천, 화성 등 수도권을 중심으로 광주, 대구 등 전 지역의 핸드폰 시세를 한눈에 비교 확인할 수  있어 강변, 신도림 테크노마트처럼 따로 발품을 팔지 않아도 된다는 것이 큰 장점이다.

현재 공유되고 있는 내용을 살펴보면 갤럭시S20, 갤럭시노트10 가격 10만원대로 판매중인 성지 좌표가 알려졌고 1세대  5G 모델인 갤럭시A90, 갤럭시S10 5G은 공짜폰으로 최저가를 기록하며 가성비를 중시하는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고 있다.  출시되지 얼마 되지 않은 LG벨벳, 갤럭시A 퀀텀도 할부원금 0원으로 선보이며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 밖에도 아이폰SE2, 아이폰XR 가격도 공짜폰으로 진행중이다.

해당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이동이 제한되어 있는 소비자들을 위한 스마트폰 시세 정보를 제공하고 좀 더 좋은 혜택을 통해 가까운 곳에서 편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좌표를 공유하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갤럭시S20을 중심으로 다양한  기종의 지원금 상승 효과로 최저가를 기록하고 있어 핸드폰 싸게사는법을 찾는 소비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휴대폰  성지 방문시에는 진행 가능 여부와 재고 유무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 이 밖에도 인터넷 가입시 현금 사은품 최대 46만 원 지급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마트폰 시세 비교 및 성지 정보에 대한 자세한 소식은 네이버카페 ‘스마트콕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