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김해경전철, 21년간 129억원 재정 절감 효과 기대
부산김해경전철, 21년간 129억원 재정 절감 효과 기대
  • 조현성 기자
  • 승인 2020.09.2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자산유동화증권 추가 발행을 통한 자금 재조달 추진
▲ 부산광역시청

[뉴스렙] 부산시가 부산김해경전철 민자사업에 자금 재조달로 향후 21년간 약 129억원이 재정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17년, 사업 재구조화를 통해 최소운영수익보장 방식을 비용보전방식으로 전환해 약 3천40억원의 재정 절감 효과를 거둔 데 이어 달성한 또 다른 재정 절감 성과이다.

부산시는 금융시장 저금리 기조가 유지되고 ‘민간투자법 시행령’ 개정으로 신용보증기금 보증 한도가 확대되면서 자산유동화증권 1천508억원을 발행했다.

금리는 기존 3.15% 대비 0.85% 낮은 2.3%로 신용보증기금의 보증을 받아 발행했으며 타인자본 조달조건변경을 포함한 자금 재조달 전체 가중평균금리는 변경 전 3.18%에서 0.34% 낮아진 2.84% 수준이 됐다.

자산유동화증권: 부동산, 매출채권, 유가증권, 주택저당채권 및 기타 재산권 등 기업이나 은행이 보유한 유·무형의 유동화자산을 기초로 발행된 증권 이를 통해 변동금리 부분 757억원과 고정금리 부분 751억원을 차환해 원금에 대한 금리를 낮췄다.

이는 더 낮은 금리로 부산김해경전철을 운영해 그만큼 이자 부담을 줄이게 된 것이다.

이를 향후 부산김해경전철 운영 기간인 21년으로 환산하면, 약 129억원의 재정 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진옥 부산시 교통국장은 “최소운영수익보장 방식을 비용보전방식으로 전환해 재정 절감 효과를 거둔 데 이어 추가적으로 재정을 절감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재정 건전화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