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앞 17개사 4229억 투자 유치 ‘성공’
명절 앞 17개사 4229억 투자 유치 ‘성공’
  • 서현욱 기자
  • 승인 2021.09.15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4개 시군·17개 기업과 합동 투자협약…공장 신설·이전 추진
▲ 명절 앞 17개사 4229억 투자 유치 ‘성공’

[뉴스렙] 코로나19에 따른 경기 침체로 많은 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충남도가 도내 4개 시군에 17개 기업을 유치하며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밑불을 지폈다.

양승조 지사는 15일 홍성군청에서 김석환 홍성군수 등 4개 시군 단체장, 최규옥 오스템임플란트 회장을 비롯한 17개 기업 대표와 합동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하는 17개 기업은 도내 4개 시군 산업단지 및 개별입지 30만 8742㎡의 부지에 총 4229억원을 투자한다.

이들 기업 중 15개사는 신·증설하고 2개사는 이전하며 신규 고용 인원은 총 1810명이다.

먼저 천안에서는 치과용 임플란트 업체 오스템임플란트가 천안테크노파크일반산단 5만 1000㎡에 1400억원을, 건축 내외장재 업체 함라하우징이 수신면 개별입지 3만 2817㎡에 10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설한다.

천안북부BIT일반산단에는 전문 의약품 업체 알리코제약이 1만7412㎡에 394억원을, 의약품 업체 하이플이 1만 5724㎡에 362억원을, 휴대폰 카메라 업체 디팜스테크가 1만 4444㎡에 226억원을, 화장품 업체 중원산업이 3만 5853㎡에 210억원을, 진단시약 업체 보레다바이오텍이 6664㎡에 104억원을, 반도체 및 자동차용 부품 업체 디케이테크가 5333㎡에 80억원을 각각 투자해 공장을 새로 짓는다.

또 의약품 업체 퍼슨이 천안백석농공단지에, 냉동식품 업체 푸르온이 풍세일반산단에 각각 215억원과 143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증설한다.

공주에는 반도체 소재 업체 덕산테코피아가 남공주일반산단 5만 2994㎡에 643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설하며 당진 석문국가산단에는 컴프레셔 부품 업체 태산로테이트먼트가 9900㎡에 70억원을, 항타기 업체 신의페트라가 1만 6826㎡에 50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신설한다.

홍성에는 자동차용 접착제 업체 비케이가 홍성일반산단 2만 3984㎡에 96억원을, 건강식품 업체 에이치엠오건강드림영농조합법인이 내포도시첨단산단 4576㎡에 40억원을 투자해 각각 공장과 연구시설을 신설한다.

아울러 광섬유케이블 업체 이에스테크인터내셔널은 경기 수원에서 내포도시첨단산단으로 엠피알블레인은 경기 고양에서 홍성군 금마면 개별입지로 공장을 이전한다.

도는 이들 기업이 생산을 본격 시작하면 도내에는 3781억원의 생산 효과와 1019억원의 부가가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기업하기 좋은 충남’의 핵심은 ‘선순환 지역경제 생태계 조성’”이라며 “국내 유수의 중견기업과 강소기업을 유치해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고 기업과 지역의 변화와 혁신을 통해 투자와 성장, 회수와 재투자가 선순환하는 지역경제를 육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양 지사는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과감한 투자 결정을 한 각 기업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기업 경영안정자금의 효율적 운용과 다양한 맞춤형 금융지원 시책을 통해 기업의 성장기반을 구축하고 기업의 투자를 막는 규제 혁파와 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프라 확충에 시군과 함께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11길 16 대형빌딩 402호
  • 대표전화 : 02-734-73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 법인명 : 뉴스렙
  • 제호 : 뉴스렙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32
  • 등록일 : 2007-09-17
  • 발행일 : 2007-09-17
  • 발행인 : 이석만
  • 편집인 : 이석만
  • 뉴스렙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tana@gmail.com
  • 뉴스렙「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조현성 02-734-7336 cetana@gmail.com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