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군승 "수행자임을 항상 명심할 터"
예비군승 "수행자임을 항상 명심할 터"
  • 조현성
  • 승인 2017.04.18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군종교구, 임관예정 군승 입대전 교육 회향식
▲ 사진=군종교구

대한불교조계종 군종교구(교구장 정우 스님)는 14일 부산 제2보급단 금련사에서 부교구장 심산 스님을 증명법사로 ‘17년 임관예정 군승 입대전 교육’ 회향식을 봉행했다.

행사에는 올해 임관예정 군승 19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지난 1월 13일 ‘17년도 국방부 군종장교 선발’에 응시해 신체검사와 인성검사, 면접시험을 거쳐 지난달 13일 최종합격한 인원이다.

‘17년 임관예정 입대전 교육’은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14일까지 3주 교육과정으로 군포교 현장 조기 적응을 위한 현장 중심 실무위주 교육으로 진행됐다.

군종교구 부교구장 심산 스님은 회향법문에서 “미래를 준비하는 마음으로 군불교, 나아가서는 종단의 미래, 더 나아가서는 불교의 내일을 내가 책임진다는 자부심으로 군포교 현장에서 신명을 다해 부처님 법을 전하는 군승이 되라”고 했다.

임관예정 군승인 구산 스님은 발원문에서 “호국불교의 숭고한 가치를 구현하는 군승으로서 첫 발을 내딛는 저희들은 부처님의 제자로서 정법을 홍포하며 불조의 혜명을 잇는 수행자임을 항상 명심하고 인천의 사표로서 정진 또 정진하겠다”고 했다.

군종교구는 “지난 2014년 창군 최초의 비구니 군승법사가 임관한 이래 해마다 1명씩 비구니 군승이 임관해 현재 육군 2명, 해군 1명의 비구니 군승법사가 근무 중이다. 올해에도 1명의 비구니 예비군승이 ‘17년도 군종장교 선발’에 최종 합격하여 공군에 보직될 예정”이라고 했다.

올해 임관예정 신임 군종장교는 4월 26일 괴산 육군학생군사학교에 입대하여 9주 동안 군사교육과 직무교육 후 7월 1일 부로 영동 육군종합행정학교에서 군승법사 19명, 군목사 37명, 군신부 19명 등 총 75명이 임관한다.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