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바로 성불하는 법
곧바로 성불하는 법
  • 조현성
  • 승인 2017.11.06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관 스님이 푼 ‘정법개술’

“제가 부처가 될 적에, 시방 세계의 중생들이 저의 나라에 태어나고자 신심과 환희심을 내어 제 이름[아미타불]을 다만 열 번만 불러도 제 나라에 태어날 수 없다면, 저는 차라리 부처가 되지 않겠나이다.”

아미타불의 48대원 가운데 핵심인 제18원이다. <불설무량수경>에 나오는 아미타불[법장비구]의 48대 서원이 있기에, 불자들은 이를 굳게 믿고 부처님 공덕을 찬양하고 수행해 나가기만 하면 된다.

정토 법문은 광대 미묘하면서도 손쉽고 간편한 수행법이다. 깊은 지위의 보살이라도 그 높고 깊음을 헤아리지 못하고, 극악한 죄인이라도 또한 해탈을 얻을 수 있으며, 많은 글을 읽은 문인이라도 이 여섯 자 “나무아미타불” 밖을 벗어나지 아니하고, 낫 놓고 기역자도 모르는 늙은이도 또한 구품에 들 수 있는 묘법이다.

육도윤회를 벗어난 깨달음의 세계인 극락정토에 태어나는 법을 개략적으로 서술한 대만의 선지식 방륜 거사의 <정법개술>은 불사의 약과 생사고해를 건네준다.

방륜 거사는 1896년 중국 복건성 복주 출신으로 대만 동방불교학원 불학원 교사로 활동했다. 말년에는 정토법문에 귀의해 <선과 정토 이야기> <정법개술 등> 다수의 저서를 남겼다. <정법개술>은 대만 불학총서에 들어 있는 명저로 꼽힌다.

책은 실상사 화엄학림 학장을 역임한 연관 스님이 우리말로 풀었다.

정법개술┃방륜 거사 지음┃연관 스님 옮김┃비움과소통┃1만2000원

[불교중심 불교닷컴,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cetana@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인사동11길 16 대형빌딩 402호
  • 대표전화 : 02-734-73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만
  • 법인명 : 뉴스렙
  • 제호 : 뉴스렙
  • 등록번호 : 서울 아 00432
  • 등록일 : 2007-09-17
  • 발행일 : 2007-09-17
  • 발행인 : 이석만
  • 편집인 : 이석만
  • 뉴스렙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뉴스렙.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tana@gmail.com
  • 뉴스렙「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조현성 02-734-7336 cetana@gmail.com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