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주희, '비가 온다' 신곡 발매 "나만의 색을 담은 곡"
작곡가 주희, '비가 온다' 신곡 발매 "나만의 색을 담은 곡"
  • Lucas, Lee
  • 승인 2018.05.25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민주희
사진제공=민주희

슬프고 애잔한 곡으로 사랑받고 있는 작사가 겸 작곡가 민주희가 신곡으로 찾아왔다.

민주희는 25일 감성 발라드 '비가 온다' 앨범을 발매했다. 이 곡은 멜론과 지니를 비롯해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됐다.

디지털 싱글 '비가 온다'는 작곡가의 감성이 진하게 담긴 곡으로, 대학 시절 묵혀뒀던 곡을 여러번 수정을 거쳐 완성도 있게 만들어냈다.

민주희는 곡에 대해 "비가 올 때 마다 안 좋은 일들에 대한 기억들이 떠올라 우울한 기분이 든다"며 "우울했던 어느 날, 차라리 비가 와서 이 감정을 내 탓이 아닐 수 있게 만들고 싶었던 날의 이야기"라고 밝혔다.

곡의 보컬은 지난 2017년 발표한 싱글 '사해'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류신혜가 맡아 짙은 감성을 더했다.

'비가 온다' 앨범 커버
'비가 온다' 앨범 커버

'비가 온다' 앨범에는 풀세션 버전과 어쿠스틱 버전 등 총 2곡이 담겨 각기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한편, 민주희는 뉴스렙에 "정규 앨범 발매 전 꾸준히 싱글 곡으로 팬들을 찾아뵐 계획"이라며 "저만의 색을 담아낼 수 있는 앨범을 만들기 위해 노력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사람들이 제 노래를 듣고 공감해줬으면 좋겠다"며 "언제든 저를 찾을 수 있게 항상 변함없이 같은 자리에서 음악을 하고 있겠다"고 다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onepoint@newsrep.co.kr]

[뉴스렙=Lucas, Lee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