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후보 안철수 "무엇을 채워야 할지 깊게 고민하겠다"
서울시장 후보 안철수 "무엇을 채워야 할지 깊게 고민하겠다"
  • 김희원 기자
  • 승인 2018.06.13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 (사진=신용수 기자)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 (사진=신용수 기자)

 

서울시장 후보 안철수가 선거상황실에서 이번 선거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서울시민의 준엄한 선택을 존중하며 겸허히 받들겠다. 부족한 제게 보내주신 과분한 성원에 진심으로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안철수 후보는 "그 은혜 결코 잊지 않겠다. 무엇이 부족했고 무엇을 채워야 할지 이 시대에 제게 주어진 소임이 무엇인지 깊게 고민하겠다. 그리고 따로 말씀드릴 기회를 가지겠다"고 밝혔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지상파 출구조사 결과에 대해 “(안 후보의)길거리 민심은 아주 좋았다. 안철수가 살아있다. 새로운 정치에 대한 기대가 아직도 크다고 생각했는데…”라며 착잡한 심정을 전했다.

앞서 지상파 3사 출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서울은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후보가 55.9%를 얻어 당선이 예상됐다.

손 위원장은 “이번 선거는 국민의 촛불 정권 지지와 한반도 정세의 쓰나미에 덮인 결과"라며 "비록 성적은 좋지 않았지만 발전적 민주주의의 견제와 균형을 위해서라도 합리적 개혁보수, 중도통합인 바른미래당이 새로운 재편의 중심이 돼야 한다”고 심기일전 각오를 다졌다.

이어 “자유한국당과 같은 맹목적 보수로는 야권재편의 한계가 있다”며 “대립정치를 청산하고 중도개혁의 통합정치로 나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1@newsrep.co.kr]

[뉴스렙=김희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