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마드' 성체훼손 사건, 국가적 망신" 靑국민청원 게시물 등장
"'워마드' 성체훼손 사건, 국가적 망신" 靑국민청원 게시물 등장
  • 김희원 기자
  • 승인 2018.07.11 0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

최근 '워마드'에 성체훼손 인증글이 올라와 논란에 휩싸였다.

'워마드' 게시글의 성체는 심한 욕설이 낙서돼 있는 것은 물론, 훼손된 모습이다.

11일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워마드 성체훼손 사건 교황청과 주교회의가 함께 경찰 수사 촉구"라는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워마드' 성체훼손 사건은 일반 국내 사건이 아닌 국제 이슈가 될 문제다. 전 세계의 천주교인들을 모독한 것이다. 교황청이 이 사건을 어떻게 볼지 모르겠지만 성체 훼손은 천주교에서 해서는 안되는 중대한 범죄에 속한다. 국가적 망신이다"라는 글을 적었다.

이어 "한국 주교회의가 이번 (워마드 성체훼손) 사건을 엄중히 파악하고 경찰 수사하고 교황청한테 이런 일이 일어난 것에 대해 사과를 해야 하는 것인지 싶다. 성체를 어떻게 언제 훔친 과정 그리고 성체를 훼손한 과정과 이유를 정확히 파악해야만 국제적 망신거리가 되지 않을 것이다"고 적었다.

또 다른 작성자는 "(워마드) 사이트에는 훨씬 더 심하고 심각하게 비하하는 글들이 많이 올라오고 있다. 도가 지나치고 이 정도면 충분히 처벌하고도 남는다 일베도 도가 지나친 글들은 처벌했던 걸로 알고 있다"라며 "불법적인 사이트를 폐지해 달라"고 요청했다.

앞서 10일 워마드 게시판에 성체를 훼손한 사진이 게재됐다.

성체에는 예수를 모욕하는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욕설이 적혀 있었을 뿐 아니라 직접 불에 태운 사진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1@newsrep.co.kr]

[뉴스렙=김희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