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커버 서울패스' 엑소 특별 한정판 1000매, 20일 출시
'디스커버 서울패스' 엑소 특별 한정판 1000매, 20일 출시
  • 정요한
  • 승인 2018.08.06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한류스타 '엑소(EXO)'의 이미지를 입힌 '디스커버 서울패스' 특별 한정판이 출시된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6일, "SM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디스커버 서울패스' 엑소(EXO) 특별 한정판 1000매를 제작해 오는 2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디스커버 서울패스'는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이 2016년 7월 출시한 외국인 전용 관광패스다.

서울을 자유롭게 여행하고자 하는 외국인 개별 관광객들에게 최적화된 아이템으로 관광객의 다양한 선호에 따라 서울관광을 더 편리하고 효과적으로 즐길 수 있게 해준다.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디스커버 서울패스' 엑소(EXO) 특별 한정판은 ▲멤버별 단독 이미지를 입힌 8종 ▲단체 컷 2종 총 10종(1종 당 수량 100개)으로 구성됐다.

사용기간은 발행일로부터 5년이며, 첫 관광지에 입장한 시간부터 24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기존처럼 서울시내 대표 관광지 36개소 무료입장, 주요 관광시설 30곳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서울시는 작년에 처음으로 디스커버 서울패스 한류스타 한정판 500매를 출시한 바 있다.

슈퍼주니어 예성, 레드벨벳, NCT127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가 모델로 나서 호응을 얻었다.

이재성 (재)서울관광재단 대표이사는 "인기 한류스타를 활용한 '디스커버 서울패스 엑소(EXO) 특별판'은 서울관광을 위한 패스일 뿐만 아니라 소장가치 100%의 특별한 관광기념품이 될 것"이라며 "한류스타와 함께하는 관광패스로 관광객들에게 설렘 가득한 서울관광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1@newsrep.co.kr]

[뉴스렙=정요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