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어갔지만 골인은 아니다"…리버풀, 맨시티 戰 득점 날린 '깻잎 한 장' 차이
"들어갔지만 골인은 아니다"…리버풀, 맨시티 戰 득점 날린 '깻잎 한 장' 차이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1.04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POTV 방송 캡처)
(사진=SPOTV 방송 캡처)

프리미어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는 리버풀이 맨체스터 시티에 패하며 여덟 경기 연승 행진을 마감했다.

4일(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시티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리버풀과 맨시티 간의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1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이날 경기에서 리버풀은 맨시티에 맞서 줄곧 끌려가는 경기내용을 보이며 1대 2로 패하며 고배를 마셨다.

특히 리버풀은 전반 17분 마네의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온 뒤 맨시티 수비수와 혼전을 벌이는 과정에서  결정인 득점 기회를 놓쳐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다. 당시 골라인 판독 결과 지극히 미세한 차이로 라인 끝 부분에 걸친 것으로 확인돼 득점이 인정되지 않은 것.

리버풀은 득점 실패 이후 전반 40분 맨시티 간판 공격수 세르히오 아구에로에게 선제골을 헌납한 채 0대 1로 전반전을 마쳤다. 이후 리버풀은 후반 19분 피르미누가 헤딩슛으로 동점을 만들어내며 승리의 불씨를 다시 지폈다. 하지만 후반 27분 맨시티의 르로이 자네에게 골을 내주며 리버풀은 1대 2로 끝내 패했다.

한편 리그 1위인 리버풀은 이날 경기에서 시즌 첫 패배를 기록하게 됐다. 이로써 리버풀은 현재 17승 3무 1패 (승점 54점)로  2위 맨시티에게 승점 4점 차로 쫓기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