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근성의 아이콘 진지희, 빵꾸똥꾸 의미는? '붕어빵 같다'
新근성의 아이콘 진지희, 빵꾸똥꾸 의미는? '붕어빵 같다'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2.12 0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사진=tvN)

진지희의 유행어 '빵꾸똥꾸'를 들은 외국인들이 개성만점 대답을 내놓았다.

11일 tvN '문제적남자'에 진지희가 출연했다. 앞서 외국인들에게 진지희의 유행어인 '빵꾸똥꾸'를 들려주고 무슨 뜻이냐 물었다. 이에 외국인들은 다양한 답변을 내놓았다. 

외국인들은 "짜증날 때" "화가 날때" "더러운 느낌"이라는 답을 내놓았다. 한 외국인은 "붕어빵 생각나요"라고 말해 출연자들을 당황하게 했다. '빵꾸똥꾸'는 진지희가 아역배우 시절 시트콤 '하이킥'에 출연했을 당시 입버릇 처럼 말하던 단어였다.

이날 방송에서 진지희는 연기활동을 잠시 중단하고 학업에 열중하고 있는 중임을 밝히며 과탑까지 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연기자는 공부 못할거야"라는 편견을 깨고 싶어 공부에 열중했다고 전했다. 이에 전현무는 "나였다면 학업 패스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