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옥 음주운전에 네티즌 설전 중, '대리기사가 주차비 요구?' vs '그래도 음주운전'
김병옥 음주운전에 네티즌 설전 중, '대리기사가 주차비 요구?' vs '그래도 음주운전'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2.13 0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배우 김병옥이 만취 상태로 주차를 하다가 적발된 가운데 네티즌들 사이에서 신고자에 대한 설전이 벌어지고 있다.

12일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배우 김병옥을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부천시 한 아파트 단지 내 지상 주차장에서 술에 취한채 운전을 한 혐의다. 혈중알코올농도는 0.085%로 면허 정지 수준이다.

김병옥은 이데일리를 통해 대리기사를 불러 아파트 주차장까지 왔으나 주차를 한것이 맞다며 인정했다. 이어 음주운전은 무조건 잘못된 것이라고 전했다.

당시 경찰은 주차장에서 이상하게 운전하는 차량이 있다는 주민의 신고로 출동했다. 이러한 사실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설전을 벌였다. "나도 대리기사가 주차비를 더 요구하는 경우가 있었다" "만약 대리기사와 싸움 후 대리기사가 김병옥을 신고한거라면 고소해야 한다" "이번 음주사건은 봐줘야 한다" 등 자신들의 경험을 밝히며 신고자 색출에 열을 올리고 있다. 반면  "그렇다고 음주주차가 잘한 것은 아니다" "주차장에서 사고 났어도 그렇게 말할 수 있나"등의 입장으로 팽팽하게 대립하고 있다.

한편 김병옥은 현재 출연중이던 드라마 '리갈하이'에서도 하차를 논하고 있다고 전해졌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