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계사, 화개면민 입장료 무료...군민은 60%할인
쌍계사, 화개면민 입장료 무료...군민은 60%할인
  • 김원행 기자
  • 승인 2019.03.08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계사 관계자 "지역주민과 함께한다는 원정 주지스님 의지 반영된 것"
▲ 쌍계총림 쌍계사 겨울 전경(출처 = 쌍계사 누리집)

대한불교조계종 제13교구 본사 쌍계총림 쌍계사(주지 원정 스님)는 하동군민에 대해 문화재구역 입장료를 약 60% 감면한다고 밝혔다.

 쌍계사는 지난 5일부터 하동군민 가운데 화개면민은 쌍계사의 문화재구역 입장료를 100% 무료, 그 외 군민은 60% 감면해 주고 있다.

 이에 따라 하동군민은 선교율, 차와 범폐의 근본도량인 천년고찰 쌍계사의 국보와 국가지정 문화재,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풍광을 할인된 입장료로 관람할 수 있게 됐다.

 쌍계사 관계자는 "이번 입장료 감면은 평소 지역주민과 함께한다는 원정 주지스님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입장 시 주소지가 하동군임을 확인하는 신분증을 제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dasan2580@gmail.com]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