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황교안 세월호 참사 처벌 대상자" 1차 명단 발표
"박근혜~황교안 세월호 참사 처벌 대상자" 1차 명단 발표
  • 이석만 기자
  • 승인 2019.04.15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6연대 등 정부관계자 13명 기관 5곳 공개

[뉴스렙] 세월호 참사 5주기를 하루 앞둔 15일 희생자 유족들이 세월호 참사 책임자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1차 처벌 대상 정부 관계자 13명과 관련 기관 5곳의 이름을 공개했다.

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와 4.16연대는 16일 명단 공개와 함께 국민이 직접 책임자를 고소·고발하는 국민고소고발인단을 꾸리는 등 세월호 관련 적폐청산 국민운동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KBS 갈무리)
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와 4.16연대는 16일 명단 공개와 함께 국민이 직접 책임자를 고소·고발하는 국민고소고발인단을 꾸리는 등 세월호 관련 적폐청산 국민운동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KBS 갈무리)

 

지금까지 김경일 해경 123정장을 제외하고는 책임자들이 제대로 처벌받지 않았다는 게 명단 공개 이유이다.

발표된 명단에는 참사 당시 제대로 조치를 취하지 못하고 이후 진상규명을 방해한 책임을 물어 박근혜 전 대통령과 김기춘 전 비서실장, 김장수 전 국가안보실장과 우병우 민정수석등 청와대 관계자들이 포함됐다.

당시 해수부 장관이었던 이주영 국회부의장과 김석균 전 해경청장, 김문홍 전 목포해경서장 등 해경 관계자 7명도 들어 있다.

'세월호 TF'(태스크포스)를 구성해 유가족을 사찰했다는 의혹을 받는 소강원 전 610부대장과 김병철 전 310부대장 등 국군기무사령부(현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관계자도 명단에 포함됐다.

이밖에 광주지검 검찰수사팀에 압력을 행사한 의혹이 있다며 당시 법무부장관이었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세월호 참사 초동보고를 제대로 하지 못한 남재준 국정원장도 이름을 올렸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