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룩말 줄무늬, 새치? 바탕색은 무슨 색일까
얼룩말 줄무늬, 새치? 바탕색은 무슨 색일까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4.15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사진=KBS 2TV)

[뉴스렙] 얼룩말 줄무늬에 대한 궁금증이 증가했다.

15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얼룩말 줄무늬 비밀에 대한 문제가 출제됐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영은 "혹시 사자가 긁었나?"라며 엉뚱한 답을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송은이는 "원래 검은 말인데 새치가 난 것"이라 추측했다.

송은이의 대답은 어느정도 답과 비슷했다. 연구에 따르면 얼룩말의 배아를 확인한 결과 얼룩말의 바탕색은 검은색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후기 배아 단계에서 흰 줄무늬가 형성되는 것으로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얼룩말에 줄무늬가 있는 이유는 질병을 옮기는 파리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진화한 것이라고 전했다. 영국 브리스톨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다양한 색의 옷을 입고 흡혈 곤충인 말파리가 얼마나 다가오는지 실험했다. 결과는 말파리가 얼룩무늬 옷에 접촉한 수는 다른 옷의 11분의 1 수준이었다. 말파리는 줄무늬가 나타나면 놀라서 방향을 바꾸는 것.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