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도시 시즌2 ‘훈풍’…입주기업 큰 폭 증가
혁신도시 시즌2 ‘훈풍’…입주기업 큰 폭 증가
  • 이석만 기자
  • 승인 2019.04.2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렙] 국토교통부는 전국 10개 혁신도시의 클러스터 분양 및 입주현황을 조사해 발표했다.

혁신도시 내 입주기업은 총 828개사로 올해 1분기에만 135개사가 새로 입주하는 등 지난 2018년 2월 ‘혁신도시 시즌2’ 및 지난 2018년 8월 ‘혁신도시 기업입주 활성화 방안’ 발표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혁신도시별 1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경남 48, 광주·전남 32, 부산 22, 대구 20개소로 상대적으로 많이 입주하였으며,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서 9개사가 이전했다. 이는 지식산업센터 등의 준공에 따른 입주 증가로 보여진다.

클러스터 용지분양은 1,970천㎡로 계획대비 63%, 입주는 689천㎡로 분양 대비 35%에 달하며, 혁신도시별로는 광주·전남 3천㎡, 대구 2천㎡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혁신도시산업과 박진열 과장은 “혁신도시를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新지역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서는 혁신기업과 창업활동을 지원할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이 중요”하다면서, “앞으로 혁신도시가 지역성장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유치 등 혁신도시 육성 전반을 컨트롤하는 구심점 조직으로 발전재단을 설립하고,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기업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 활동 강화에도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산학연클러스터에 입주하는 기업과 연구소 등에는 임차료 또는 부지매입비 이자비용의 최대 80%까지 3년간 지원을 하고 있다며 기업들의 많은 이전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