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이버진흥원’ 주택관리사로 폼나는 노후준비 제안!(주택관리사/직업상담사/사회복지사1급) 국비지원 재직자(무료)과정 운영
‘한국사이버진흥원’ 주택관리사로 폼나는 노후준비 제안!(주택관리사/직업상담사/사회복지사1급) 국비지원 재직자(무료)과정 운영
  • 김영호
  • 승인 2019.05.29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사이버진흥원 제공
사진=한국사이버진흥원 제공

[뉴스렙] 한국사이버진흥원에서는 직장인들이 좀더 폼나는 노후준비를 할 수 있도록 국가자격증 과정(주택관리사, 직업상담사, 사회복지사 1급)을 무료로 교육 받을 수 있도록 국비지원과정인 재직자 내일배움카드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취업시장이 좁아진데다 ‘평생직장’에 대한 개념마저 사라지면서 노후에 대한 걱정이 많아지고 있어, 적은 비용으로 꾸준히 자기계발을 하려는 이들이 늘고 있다. 이는 취업을 준비하는 사람들뿐만 아니라 현재 직장을 다니고 있는 사람들도 마찬가지다.

이에 고용노동부에서는 직장인을 위한 재직자 내일배움카드를 통해 전직 혹은 이직을 희망하는 근로자들의 교육비를 지원하고, 직무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1인당 5년간 최대 3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고, 연간 200만원 한도로 사용 가능하다. 이때 연간 200만원의 한도를 초과하는 경우 초과금액만 본인이 부담하면 된다.

재직자 내일배움카드는 고용보험에 가입한 직장인이라면 발급받을 수 있는 국비지원 교육 카드다. 정규직은 물론 계약직, 일용직, 파견직, 시간제, 기간제 근로자 및 고용보험을 임의 가입한 자영업자 등 비정규직도 100% 국비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지원금은 체크 혹은 신용카드 형태로 발급되며, 지정된 교육기관에서 사용하면 된다. 내일배움카드 유효기간은 발급일(대상 확정결정일)로부터 3년이며, 퇴사 등의 이유로 카드발급사유가 소멸할 경우 해당 카드는 발급일로부터 1년간 유효하다. 유효기간이 만료되기 14일 전에 재발급 받을 수 있다.

재직자 내일배움카드로 지원받을 수 있는 교육 과정은 다양한데, 그 중 한국사이버진흥원에서는 본인부담금 없이 100% 무료로 수강할 수 있는 ▲주택관리사 ▲직업상담사 ▲사회복지사 1급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사이버진흥원 관계자는 “국비지원 100%로 새로운 직업을 찾는 재직자들의 교육비에 대한 부담을 줄이고 업무능력 향상을 돕고 있다”며, “이직 또는 노후준비를 고려하고 있는 재직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재직자 과정을 듣는 수험생들을 위해 무료 반복학습지원과 최대 20~30만원 상당의 자격증 교재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니, 많은 문의 바란다고 전했다.

해당 자격증 교육과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