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엄마, "미디어 노출 전무"…남편 '철벽' 관리 있었나
손흥민 엄마, "미디어 노출 전무"…남편 '철벽' 관리 있었나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6.22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뉴스렙] 손흥민 엄마가 온 가족의 방송 노출 속에서도 베일에 싸여 있다. 손흥민의 부친과 형이 미디어를 통해 잇따라 모습을 드러냈지만 엄마에 대해서만큼은 철저한 사생활 보호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21일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에서는 손흥민과 아버지의 남다른 훈련 에피소드가 소개됐다. 특히 형과 아빠엄마 사이에서 자라온 손흥민의 성장 과정과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나선 코리안리거가 되기까지의 노력도 전파를 탔다.

그렇지만 해당 방송에서 손흥민 엄마의 모습은 볼 수 없었다. 손흥민에 대한 남다른 훈련법으로 유명한 그의 부친과 형 손흥윤 씨도 얼굴을 드러냈지만 엄마만큼은 노출되지 않은 것. 사실상 '손흥민의 가족'이라는 관심을 우려한 행보로 해석된다. 관련해 남편이 아내의 미디어 노출을 철저히 차단하고 있는 것으로도 알려져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