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도기업 일자리 창출 선도하다...37개 기업 참여, 154명 채용계획
선도기업 일자리 창출 선도하다...37개 기업 참여, 154명 채용계획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6.2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라북도

[뉴스렙] 전라북도는 오는 27일 전북대학교 진수당에서 도내 제조업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는 선도기업과 예비취업자를 연결시켜주는‘2019년 상반기 선도기업 구인·구직 현장 면접의 날’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전북테크노파크, 캠틱종합기술원, 전주고용노동지청 등과 공동으로 진행되며, 전라북도 선도기업을 대상으로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력을 홍보에서부터 면접, 채용까지 One-Stop으로 추진해 기업의 채용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어려운 경제상황 속에서도, 구인·구직 현장면접의 날에 ㈜휴먼컴퍼지트, 대우전자부품, ㈜대두식품, 비나텍 등 선도기업 37개사가 직·간접적으로 참여해 관리직, 연구직, 생산직 등 다양한 분야에서 154명 이상의 채용이 이루어 질 계획이다.

면접은 행사당일인 6월 27일 오후 2시에서 4시 30분까지 전북대학교 진수당 가인홀에서 진행되고, 효율적인 구인·구직 활동을 위해 채용전문 구직 사이트인 사람인을 통해 사전접수가 가능하다.

사전접수를 하지 못한 구직자는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지참해 방문할 경우 현장에서 채용상담과 면접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문의는 전북테크노파크 또는 캠틱종합기술원으로 하면 된다.

부대행사로는 지역 일자리 유관기관에서 구직활동관, 직업선호도 검사관, 퍼스널컬러진단, 문서지원관, 사진촬영관 등을 운영해 방문하는 구직자들에게 다양한 서비스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본 행사는 전라북도 선도기업의 구인난과 지역 청년들의 구직난 해소를 위해 2013년부터 매년 상·하반기에 걸쳐 운영하였으며 올해 13회를 맞이했다.

전라북도 이남섭 기업지원과장은 “채용정보 수집부터 구직자 모집, 면접지원 등 선도기업 신규 인력채용 애로사항을 해소하고자 본 행사를 마련하게 되었고 특히 고용유지 모니터링을 통해 실질적인 채용성과를 도출해 지역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 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