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종회 총림실사특위 첫 회의…8월내 첫 실사
중앙종회 총림실사특위 첫 회의…8월내 첫 실사
  • 서현욱 기자
  • 승인 2019.07.02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계종 중앙종회 총림실사특위가 지난 1일 첫 회의를 열어 8월 내에 첫 실사에 나서기로 했다.

총림실사특위(위원장 각림 스님)는 하안거 결제 기간 내 덕숭총림, 팔공총림, 해인총림, 쌍계총림, 금정총림, 영축총림, 고불총림, 조계총림 등 8대 총림을 직접 방문해 운영 현황을 점검하기로 했다. 구체적 활동 계획은 위원장인 각림 스님, 간사 도심 스님, 중앙종회 사무처장 호산 스님에게 위임했다. 실사에는 모든 위원이 참여키로 했다.

총림실사특위는 각림 스님(위원장), 태효·재안·설암·법원·도심·종봉·대진·원묵·정관 스님 등 10인으로 구성됐으며, 활동기한은 9월27일까지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