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데이터 시대, 사회보장 발전방향 모색
빅데이터 시대, 사회보장 발전방향 모색
  • 이석만 기자
  • 승인 2019.07.18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제2차 사회보장 포럼’ 개최
▲ 보건복지부

[뉴스렙] 보건복지부는 “빅데이터 시대, 사회보장 정보연계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2019 제2차 사회보장포럼’을 18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개토론회는 빅데이터 및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사회보장 정책 현황과 향후 과제를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학계 및 국책 연구기관의 관련 전문가뿐만 아니라, 관련 부처, 공공기관 및 정보처리기관까지 폭넓게 참여해 의견을 나누었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오미애 연구위원은 국내외 빅데이터 활용 사례 분석과 시사점에 대해 발제했다.

영국, 미국, 일본 등 주요 선진국이 데이터 기반 정책수립을 위해 국가 차원의 법적·제도적 지원과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음을 소개했다.

또한, 향후 빅데이터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주요 전략으로 데이터의 표준화, 데이터 활용 플랫폼 구축, 데이터 활용과 개인정보 보호 간 균형을 위한 법·제도 점검 필요성 등을 제시했다.

특히, 빅데이터 기반 정책의 활성화를 위해 개인정보보호와 데이터의 윤리적 사용을 위한 규범 정립이 필수적임을 강조했다.

이어지는 토론에는 윤석진 교수를 좌장으로 이현주 실장, 함명일 교수, 김현경 교수, 오용석 센터장 등 학계 전문가와 데이터 처리 전문가가 참여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