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나눔, 유방암 환자에 8월 치료비 지원
생명나눔, 유방암 환자에 8월 치료비 지원
  • 박선영 기자
  • 승인 2019.08.21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이하 생명나눔)가 8월 7일 법인 사무실에서 환자 치료비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생명나눔실천본부 최상균 사무총장이 참석하여 H+병원 심인혜 사회복지사에게 치료비를 전달했다.

8월 치료비 지원 선정환자는 정유희(가명/여/44세/유방암) 씨로 이혼 후 경제적인 지원을 일절 하지 않는 전남편을 대신해 마트 계산원으로 일하며 아들의 생활비, 학비를 모두 지원해오다 유방암 진단을 받았다.

현재 갑작스러운 근로중단으로 수입이 전혀 없는데다가 생활비는 물론 고액의 항암 치료비를 마련할 수 없어 치료가 중단된 상황이다. 단 2번의 항암치료만 더하면 완치가 기대되는데, 돈이 없어 치료를 하지 못했다.

이날 전달식에서 정유희 씨를 대신해 지원금을 받은 심인혜 사회복지사는 “치료비를 지원해주신 덕분에 환자가 더욱 힘을 내서 쾌차할 수 있을 것 같다.” 며 감사의 소감을 전했다. 최상균 사무총장은 “생명나눔이 힘껏 도울 수 있도록 병원에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어려운 환자들을 발굴하여 환자치료비 심의에 추천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 이 기사는 제휴매체인 <불교저널>에도 실렸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