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최초 경북도 치매안심병원 지정
전국최초 경북도 치매안심병원 지정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9.16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설·장비·인력등 최적의 의료환경 구축
▲ 경상북도

[뉴스렙] 경상북도는 16일 경상북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이 치매환자 및 환자가족 지원을 위한 치매안심병원으로 전국최초로 지정되어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하여 권영세 안동시장, 도의원, 김광림 국회의원, 양성일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장, 도내 16개 공립요양병원이사장 등 많은 내외 귀빈들이 참석해 개소를 축하했다.

치매안심병원은 치매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라 치매환자 및 환자가족 지원을 위하여 전국 79개소공립요양병원 중 공모로 선정된 55개소에 필요시설, 장비, 인력 등 인프라를 갖추도록 지원한 후 최종 현장 확인 등 심의를 거쳐 지정된다.

경상북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이 보건복지부인증 1호로 지정 됐다.

이번에 개소한 안동치매안심병원은 총사업비 2,140백만원을 지원받아 병원 내 2,292㎡공간에 3개 병동 133병상규모로 증상환자의 안정성을 최대한 고려한 공간 구성, 집중치료를 위한 치매환자 전용병동운영으로 24시간 운영체계를 갖췄다.

병원시설은 입원병실, 심리치료실, 공용거실을 확보하고 조명, 색채, 영상, 음향 등을 이용한 쾌적한 환경시설을 갖췄다.

분야별 전문인력 신경과전문의, 간호사, 작업치료사, 임상심리사, 정신건강사회복지사를 확보하여 행동·심리 증상별 운동요법과 인지요법으로 개인, 집단 및 소그룹형태의 맞춤형 전문치료를 병행함으로써 치료 및 회복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도민 모두가 치매 환자와 그 가족이 겪는 어려움을 이해하도록 하고 최적의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한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