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여성가족재단, 여성 정책의제 발굴 나서
전남여성가족재단, 여성 정책의제 발굴 나서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9.2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까지 권역별 8차례 찾아가는 시군 간담회 추진
▲ 전라남도청사

[뉴스렙] 전남여성가족재단이 전남 22개 시군의 여성의원, 여성가족 유관기관, 단체, 활동가들과 함께 지역 여성가족 정책의제를 논의하는 ‘여성가족의제, 전남2020’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여성가족의제, 전남2020’은 전남 22개 시군에서 활동하는 지역 여성리더를 만나 현장 활동을 공유하고 새로운 정책을 발굴하기 위한 도민참여형 공공의제 수렴 사업이다.

전남여성가족재단은 10월까지 총 8차에 걸쳐 인접 시군 여성단체, 기관의 활동가 및 시군 의원과 간담회를 추진한다. 8월 고흥군, 보성군 1회 간담회를 시작으로 지난 16일 장흥군과 강진군 관계자와 2회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윤재숙, 문춘단 의원 등 시군 여성의원, 지역 여성단체 회장 및 유관기관 대표 등 약 40명이 참여했다. 앞으로 10월까지 전남 22개 시군 권역별로 총 6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1회 간담회에서는 여성일자리, 양성평등교육, 이주여성, 여성·아동 안전 문제, 평등한 부부경제운동 등이 주로 논의됐다.

2회 간담회에서는 여성어업인 지원정책, 지역 여성 인재 양성 방안 등 지역사회 현안에 대한 참석자들의 다양한 이슈 제기와 정책적 제안이 있었다.

안경주 전남여성가족재단 원장은 “지역 여성들이 성평등 의제를 중심으로 소통하는 ‘여성가족의제, 전남2020’은 시의성 있는 여성가족 정책의제 발굴에 기여할 것”이라며 “또한 지역 여성들의 시민사회 참여 확대와 다각적 협력체계 구축 등 지방분권화 시대의 실질적 양성평등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