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신부 음식 솜씨 폭로한 김건모 “시켜먹자” "까불지 말고"
예비신부 음식 솜씨 폭로한 김건모 “시켜먹자” "까불지 말고"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11.03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사진=SBS '집사부일체'

 

[뉴스렙] 수개월 전 아버지를 떠나보낸 가수 김건모가 곧 평생 반려자를 맞이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져 연예계 축하가 쏟아지고 있다.

오랜 투병 끝에 지난 5월 끝내 세상을 떠난 김건모의 아버지. 김건모는 한동안 깊은 슬픔을 감추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아버지의 빈자리에 혹여나 어머니의 건강까지 악화될까 이전과는 다른 모습으로 세밀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한 김건모 어머니는 아들의 달라진 모습을 이같이 전했다.

이날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김건모의 예비 신부 모습이 깜짝 공개되기도 했다. 예비 시댁을 찾아 직접 상차림에 뛰어든 것. 이날 예비 신부를 향한 은밀한 세레나데를 연주한 것이 뒤늦게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고생스레 음식 하지 말고 시켜먹자’ ‘네 나이 생각하자. 까불지 말고’ 등의 웃음이 담긴 가사로 예비 신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는 예비신부의 음식 실력과 김건모를 향한 예비 신부의 장난스러운 면모가 엿보이는 가사로, 네티즌들은 결혼 소식에 축하를 보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