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야말로 미친 이벤트” 이랜드몰 반값상회, 하루 사이 얼마나 팔렸나?
“그야말로 미친 이벤트” 이랜드몰 반값상회, 하루 사이 얼마나 팔렸나?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11.06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랜드몰 반값상회
사진=이랜드몰 반값상회

[뉴스렙] 이랜드몰은 지난 5일 공식 애플리케이션 혹은 홈페이지에서 6일 단 하루, '11월 반값 상회'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반값상회'에서는 선착순 반값 판매, 랜덤 쿠폰 증정, 최대 90% 할인 등 다채로운 이벤트와 상품을 선보였다.

먼저 그동안 고객 호평을 들은 '반값 상품'을 전부 모은다. 오전 9시부터 'LG 스타일러'를 선착순 15명에게 반값에 제공하는 것으로 시작해, 오전 11시 'BHC 뿌링클 치킨 세트'를 100명, 오후 1시 '애플 2세대 에어팟'을 30명, 오후 3시 '투썸플레이스 아메리카노'를 300명에게 각각 선착순 반값을 판매했고, 오후 5시 '구찌 지갑'을 선착순 20명에게 반값에 제공해 대미를 장식했다.

'반값 쿠폰 기획전'도 오전 9시부터 역시 두 시간마다 풍성하게 연다. 오전 9시 '유솔' '인디고키즈' 등 이랜드 아동복 브랜드가 스타트를 끊는다. 오전 11시 '모던하우스', 오후 1시 '로엠', 오후 3시 '정관장' 등 건강식품 브랜드 기획전에서 사용할 수 있는 장바구니 반값 쿠폰을 각 선착순 300명에게 나눠준다. 오후 5시에는 이랜드 대표 SPA 브랜드 '스파오' 장바구니 반값 쿠폰을 선착순 300명에게 선물했다.

인기 상품을 최저가 수준으로 제공하는 '극한 특가'도 다채롭게 준비된다. '나이키' '아디다스' '휠라' 등 스포츠 브랜드 의류·슈즈류·잡화류가 각 1만200원부터, '슈펜' 베스트 스니커즈·로퍼류 1만9900원부터, '후아유' 베스트 후드 집업·트레이닝팬츠 50% 할인, '판도라' '스와로브스키' 등 주얼리 상품 2만900원부터, '위닉스' 제로 NX 공기청정기 24만2250원, '신라명과' 수능·연말선물 추천 패키지가 9900원부터다. 이 밖에도 총 500여 특별 할인 가격 상품을 내놓는다. 하루 구매가 가능하다.

당시 이랜드몰 관계자는 "11월 반값 상회는 이랜드그룹 창립 39주년을 기념해 인기 아이템 중심으로 더욱더 다채로운 상품을 마련한다"며 "그룹 창립을 기념해 고객에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6일 반값 상회를 필두로 13일까지 쉴 틈 없는 특가 향연을 보여줄 예정이다"고 전했다.

그런 가운데 이랜드몰은 엄청난 인파가 몰려들며 적지 않은 판매를 기록한 것으로 보인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