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신, 합의하 촬영" 이엘리아 트라우마 극복 도와준 류덕환?
"키스신, 합의하 촬영" 이엘리아 트라우마 극복 도와준 류덕환?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11.15 0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TV 캡처)
(사진=KBS 2TV 캡처)

[뉴스렙] 배우 이엘리야의 트라우마에 시선이 모아졌다. 

1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한 화제의 인물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 등장한 이엘리아 역시 과거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대중의 시선을 집중받았던 인물. 당시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 출연 중인 그는 박서준과 저돌적인 키스신으로 대중의 입방아에 올랐다. 다소 진한 키스신에 시청자들은 이엘리아의 사심이 담겼다며 몰입했다. 이에 이엘리야는 마음 고생을 했다고 알려졌다.

한 인터뷰에서 이엘리야는 "저 키스신 민감하다"라며 "'쌈,마이웨이' 때 박서준 오빠와의 저돌적 키스신 이후 트라우마가 생겼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캐릭터에 몰입해서 찍었음에도 시청자들 입장에선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지지 않는 부분이 분명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드라마 '미스 함무라비' 속 류덕환과의 키스신 이후 트라우마가 극복됐다고 덧붙였다. "그때와 마찬가지로 키스신은 의논하고 합의하에 했다"라며 "이번 키스신은 드디어 축하받는 러브라인 키스신이어서 행복했다"고 설명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