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사 이전한 자유한국당…"서민개혁 중심 정당으로 영등포시대 열어가겠다"
당사 이전한 자유한국당…"서민개혁 중심 정당으로 영등포시대 열어가겠다"
  • 조용희
  • 승인 2018.07.1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의 신당사 현판 제막식 (사진출처=자유한국당 홈페이지)
자유한국당의 신당사 현판 제막식 (사진출처=자유한국당 홈페이지)

11년의 여의도 생활을 마무리한 자유한국당이 영등포로 당사를 이전했다.

자유한국당은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 우성빌딩에서 신당사 현판 제막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김성태 당 대표 권한대행겸 원내대표는 "서민과 중산층을 아우르는 서민개혁 중심 정당으로 영등포 시대를 활짝 열어가겠다"며 "오로지 국민만 쳐다보고 국민이 여의도를 생각할 때, 다시 여의도로 돌아가겠다"고 밝혔다.

신당사 현판 제막식에는 김 권한대행외에 안상수 혁신비대위원회 준비위원장, 함진규 정책위의장, 윤재옥 원내수석부대표가 함께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1@newsrep.co.kr]

[뉴스렙=조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