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여의도 불꽃축제] 화려함의 극치
[2018 여의도 불꽃축제] 화려함의 극치
  • 김희원 기자
  • 승인 2018.10.06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화)
(사진=한화)

‘2018 여의도 불꽃축제 최고', 불꽃쇼의 진수’, ‘그림같이 아름다워요’

6일 블로그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는 2018 여의도 불꽃축제 감상평과 관련 사진들이 게재되고 있다.

이날 오후 7시 여의도는 하늘을 그림같이 아름답게 수놓았다. 현재 2018 여의도 불꽃축제가 한창 진행되고 있다.

2018 여의도 불꽃축제는 멀티스크린도 보여주면서 다채로운 행사가 이어져 많은 사람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번 축제는 저녁 7시 20분부터 8시 40분까지 약 1시간 20분 동안 진행된다.

저녁 8시부터 이번 2018 여의도 불꽃축제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우리나라의 불꽃 쇼가 펼쳐진다.

대형 ‘토성’ 모양의 불꽃부터 원효대교를 활용한 ‘나이아가라폭포’ 불꽃까지, 몽환적인 분위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물들인다.

한편 불꽃축제가 열리는 마포대교 남단에서 63빌딩 앞 도로는 밤 9시 반까지 통제된다. 여의도를 지나는 지하철 5호선과 9호선의 운행은 늘어나지만 상황에 따라 여의나루역을 무정차 통과하거나 출입구를 폐쇄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1@newsrep.co.kr]

[뉴스렙=김희원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