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종 4달 만에 모습 드러낸 판빙빙
실종 4달 만에 모습 드러낸 판빙빙
  • 조현성
  • 승인 2018.10.08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위터에 6초 분량 동영상 공개...1438억원 상당 세금 완납 했다는 설도
트위터 feifei05256372 갈무리
트위터 feifei05256372 갈무리

 

중국 정부로부터 탈세로 1438억원을 추징 당한 중국 유명 여배우 판빙빙(范冰冰·37)이 실종 4달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7일 한 트위터에는 판빙빙으로 추정되는 6초 분량의 동영상이 공개됐다. 동영상 속 여인은 경호원에 둘러싸여 세무서로 보이는 건물에서 나와 차량에 탑승했다.

같은 날, 중화권 매체 둬웨이(多維)는 판빙빙이 8억8384만6000위안(한화 약 1438억원)의 추징세와 벌금을 사건 발표 이틀 만에 현금으로 완납했다는 설이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중국 국경절 연휴로 세무 당국이 근무를 하지 않아 때문에 해당 소식의 진위는 당국의 공식 발표를 기다려야 한다고 했다.

앞선 3일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는 지난달 30일 장쑤성 세무당국이 판빙빙에게 추징세 등 고지서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이 때 판빙빙은 자신의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 사과문을 올렸다.

판빙빙과 그녀의 남자친구 리천(李晨)은 추징세 납부를 위해 상하이와 베이징 등에 보유한 부동산을 처분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제보 cetana@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