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전 영업점 확대
KEB하나은행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전 영업점 확대
  • 서현욱
  • 승인 2018.12.1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전국 어디서나 신청 가능, 전담 직원 도입
온라인·오프라인 장점 살려 손님 만족 극대화
KEB하나은행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KEB하나은행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24시간 전국 어디서나 상담 신청을 하면 영업점 방문 없이도 은행 전담 직원이 직접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를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는 손님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플랫폼인 '1Q 영업지원시스템'을 통해 지원된다. 모바일, 인터넷, 전화 등의 비대면 채널로 상담 신청을 요청하는 손님에게 대면 등의 방법으로 전문 상담을 제공하는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다.

손님이 원하는 장소로 영업점 직원이 직접 찾아가 상담과 금융업무 처리를 도와주며, 원하지 않을 경우에는 유선 상으로 상담을 마친 후 인근 영업점 담당자를 소개해 편의성을 늘린 서비스다. 

KEB하나은행을 이용하는 손님들은 은행 방문 없이도 전국 어디서나 영업점의 숙련된 전담 직원의 전문 상담을 통한 고품질의 금융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은행은 지난해 11월부터 수도권 일부 지역에서만 제한적으로 시범 운영해 왔던 서비스를 더 많은 손님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10일부터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했다.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는 비대면 거래 중심인 디지털금융의 신속성과 편리함에 영업점 직원의 대면에 의한 전문 상담을 결합시킨 하이브리드(Hybrid) 서비스라는 점이 특징이다.

▲비대면 거래를 선호하지 않는 손님 ▲전문 상담 없이 본인이 직접 처리해야 하는 금융거래에 어려움과 불편함을 느끼는 손님 ▲바쁜 일상으로 은행 지점 방문이 여의치 않은 직장인과 소상공인 ▲인터넷과 모바일 사용이 익숙지 않은 손님들이 이용하면 편리하다.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를 신청하려면 포털사이트 검색창에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로 검색하거나, KEB하나은행의 모바일 웹(m.kebhana.com), 스마트폰뱅킹 앱(1Q뱅크) 및 인터넷뱅킹(www.kebhana.com) 내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신청 란에 금융거래 목적과 종류, 서비스 가능지역을 입력하면 된다.

 ‘찾아가는 금융서비스’ 전용 콜센터(1566-0019)를 통해서도 신청이 가능하며, KEB하나은행과 제휴를 맺고 있는 앱인 ‘네모’, ‘호갱노노’ 및 ‘부동산 114’, ‘닥플’, ‘T WORLD’ 등의 웹사이트를 통해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24시간 신청이 가능하며, 금융서비스 제공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KEB하나은행은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는 대출 및 대출실행과 연계된 은행계좌 신규, 전자금융 신규, 체크카드 신규 등 은행 업무의 제반 거래를 우선적으로 손님에게 서비스하게 되며, 향후 제공 서비스의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mytrea70@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