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척 배 위에 펼쳐진 삼길포항 해상장터…무조건 만 오천 원?
24척 배 위에 펼쳐진 삼길포항 해상장터…무조건 만 오천 원?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4.17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EBS 캡처)
(사진=EBS 캡처)

[뉴스렙] 삼길포항이 소개되자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모양새다.

17일 EBS '한국기행'에서는 서산에 위치해 있는 삼길포항의 바다장터가 소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항구가 유명해지기 시작한 것은 해상장터 때문이라고 전했다.  24척의 어선이 포구를 둘러싸고 있는데 여기서 갓 잡은 신선한 해산물을 판매한다. 게다가 가격도 착하다고. 상인은 "여기는 많이 잡아도 만 오천원, 조금 잡아도 만 오천원"이라며 저렴한 가격임을 전했다.

삼길포항의 바다장터에선 바다에서 갓 잡아온 고기를 바로 뱃전에서 판매한다. 이곳에선 철마다 다른 해산물을 즐길 수 있는 것. 이 매력이 손님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바로 배 위에서 회를 떠서 먹을 수도 있다.

제작진이 상인에게 "여기는 왜 배위에서 회를 뜨느냐"라고 묻자 "부부가 같이 바다 작업을 많이 나간다"라며 "작업 다녀와서 가게를 운영할 수 없으니 배 위에서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배가 횟집인 것. 30년 전부터 하나둘씩 모이기 시작해 지금의 바다 장터가 형성됐다. 상인은 "자리가 좋은 곳은 배 위치를 바꿔가며 장사를 한다"라고 덧붙였다.

삼길포항은 충청남도 대산읍 화곡리에 위치해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