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하차설? 박나래 차 경매 권유까지
성훈 하차설? 박나래 차 경매 권유까지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04.20 00:4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성훈 SNS)
(사진=성훈 SNS)

[뉴스렙] '나 혼자 산다' 남자 멤버들이 박나라에게 차를 경매하라고 말하며 놀렸다.

1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헨리가 자신의 바이올린을 경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를 보고 남자 멤버들은 박나래에게 차를 타지도 않는다며 기부하라고 권유했다.

한편 이날 스튜디오 촬영에 성훈이 등장하지 않았다. 남자 회원들은 "자꾸 사람 수가 줄어든다"라며 걱정했다. 박나래는 "나 혼자 산다의 진짜 뜻은 '나 혼자만 살아남는다'인가"라고 말했다. 성훈의 하차설 의혹이 불거지려던 순간 박나래는 "사실 성훈은 드라마 촬영 때문에 이번주만 자리를 비웠다"라고 전해 남자 회원들의 가슴을 쓸어내리게 만들었다. 이어 "이럴때 일 수록 파이팅하자"라며 말했다.

남자 회원들 역시 멤버의 부재에도 힘을 내자며 입을 모았다. 앞서 성훈은 전현무-한혜진이 잠정 하차 이후 드라마 촬영 중에도 스튜디오 녹화에 참여해 힘을 보탠 바 있다. 당시 성훈은 드라마 제작진에게 양해를 구하고 왔다라고 전하며 감동을 안겼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atree 2019-04-20 11:58:24
제목 이따위로 뽑아서 또 기레기 소리 듣게해야 속이 시원하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