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2020년도 저상버스 122대 도입
경상남도, 2020년도 저상버스 122대 도입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8.19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교통수단 콜센터 상담원 증원 및 관제시스템 개선 등 관련 정책도 지속 추진
▲ 친환경 저상버스

[뉴스렙] 경상남도가 저상버스 122대를 내년 도입하기로 했다.

저상버스는 타고 내리기 편리해 교통약자뿐만 아니라 일반시민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수소저상버스와 전기저상버스는 미세먼지 저감 효과도 커 친환경자동차 도입을 적극 지원하는 정부의 정책과도 부합해 친환경 저상버스에 대한 수요는 앞으로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이에 반해 그동안 버스 운송업체들은 저상버스가 낮은 차체로 인한 파손 및 잦은 고장으로 일반버스에 비해 운영손실금이 많이 발생한다는 이유로 도입을 꺼려왔다. 이로 인해 2016년도 5대, 2017년도 4대, 2018년도 7대를 도입하는 데 그쳤다.

이러한 상황에서 경상남도는 저상버스 확대를 위해 정부의 수소 및 전기차 도입 사업과 연계해 운송업체에 친환경 저상버스 도입을 적극 독려하는 한편, 국회와 중앙부처에 국비 확보를 위해 수차례 방문하는 등 저상버스 확대사업에 매진했다. 그 결과 올해 저상버스 59대를 도입하며 전년도 대비 8배 이상에 달하는 도입성과를 이뤄내기도 했다.

박환기 경상남도 도시교통국장은 “저상버스는 교통약자의 발”이라며, “내년도 저상버스 122대 도입에 이어 특별교통수단 콜센터 상담원 증원과 관제시스템 개선 등 도내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지속적인 정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