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산불극복 뉴딜전략 타당성검토 용역’착수보고회 개최
강원도,‘산불극복 뉴딜전략 타당성검토 용역’착수보고회 개최
  • 이석만 기자
  • 승인 2019.08.19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년 11월까지 새로운 개념의 산불방지대책과 복구방법 모색
▲ 강원도,‘산불극복 뉴딜전략 타당성검토 용역’착수보고회 개최

[뉴스렙] 강원도는 19일 원주시청 대회의실에서 강원도, 강원연구원, 한국산불방지기술협회, 시·군 등이 참석하는 ‘산불극복 뉴딜전략 타당성검토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도에 따르면 이번 용역은 지난 4월 4일부터 4월 6일 발생한 동해안 및 인제지역 대형산불로 매년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새로운 개념의 산불방지대책과 복구방법을 모색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며,

주요내용은 지난 5월 10일과 6월 7일 두 번에 걸쳐 도와 강원발전연구원 주관으로 실시한 포럼에서 제안된 14가지의 산불극복 뉴딜전략에 대한 타당성 검토이며, 산림청에서 국비 2천만원을 지원받아 7월 26일부터 11월 22일까지 산림기술연구원에서 용역을 맡아 추진한다.

이번 용역이 완료되면 대형산불의 효과적 예방 및 진화정책 수립의 가이드라인 역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며, 용역결과물에 대해서는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 시군 등 관계기관에 배부하여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강원도 이덕하 녹색국장은 “지난 4월 대형산불로 도민들이 아직까지 삶의 현장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만큼 산불발생지역 회생전략을 위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강구하고 효율적인 복구계획을 추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년 대형산불은 4월 4일 인제를 시작으로 4월 6일까지 고성, 속초, 강릉, 동해 지역의 5개 시군에 걸쳐 산불이 발생했다. 이번 산불로 사망 2명, 565세대 1,287명의 이재민 등이 발생했고, 총 1,291억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