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 힐링관 운영
대구시 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 힐링관 운영
  • 조현성 기자
  • 승인 2019.09.27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채소를 싫어하는 어린이들에게 재미와 호기심을 줄수 있는 어린이텃밭

[뉴스렙] 대구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26일부터 오는 29일까지 대구농업마이스터고에서 개최되는 제7회 대구도시농업박람회에 ‘도시농업 힐링관’을 조성, 운영하고 있다.

도시농업 힐링관은 ‘생활속 도시농업, 행복한 시민’이란 이번 박람회 주제에 맞추어 도심속에서도 누구나 손쉽게 텃밭정원을 조성할 수 있도록 아열대 작물 전시관, 도시텃밭, 향기 텃밭, 주택텃밭, 베란다텃밭, 어린이 텃밭, 반려동물 텃밭 등 총 7가지 텃밭을 선보이고 있다.

아열대 작물 전시관에서는 대구 일원에서 재배 가능한 열대, 아열대 식물들을 소개하고 이를 활용한 쉼터와 볼거리가 있는 정원으로 구성해 마치 휴양지에 온 것 같은 느낌과 힐링을 선사하며 도시민들의 발길을 잡고 있다.

또한 올해에 배출된 도시농업 전문가 양성과정 교육생들이 조성한 반려동물 치유텃밭, 채소를 싫어하는 어린이들에게 재미와 호기심을 줄 수 있는 어린이텃밭, 도시민이 주택과 베란다에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텃밭과 힐링 향기 가득한 허브텃밭, 각종 채소와 약용작물, 전통작물을 전시한 도시텃밭 등 다양한 텃밭유형을 조성했다.

이밖에 대구 청년농업인, 도시농업 교육 홍보, 의성군 귀농·귀촌 상담부스 등을 운영, 도심 속의 도시농부를 희망하는 사람들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많은 도시민들에게 힐링과 텃밭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이번 ‘도시농업 힐링관’은 보다 많은 도시민들을 만나기 위해 동대구역 광장으로 이동해 10월 3일부터 10월 20일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이솜결 대구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도시농업 모델관에는 도시농업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작물이 전시되어 있어 학생과 도시민들에게 배움의 공간이 될 뿐만 아니라 쉼터와 볼거리가 있는 힐링 공간으로 구성했다”며 “도시생활에 지친 도시민 누구나 방문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