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지 '웹툰 도굴왕 파산'…자사 포털 대신 초록창 마케팅 이유는
카카오페이지 '웹툰 도굴왕 파산'…자사 포털 대신 초록창 마케팅 이유는
  • 박주희 기자
  • 승인 2019.11.12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카카오페이지)
(사진=카카오페이지)

[뉴스렙] 카카오페이지가 초록창 마케팅을 선보였다.

12일 오후를 기준으로 웹툰 '도굴왕'이 포털 사이트 네이버 급상승 검색어에 올라왔다. 카카오페이지에서 캐시 뽑기권 퀴즈 이벤트를 진행하면서 벌어진 현상이다.

카카오페이지는 카카오에서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 및 서비스이다. 카카오도 네이버와 같이 실시간 검색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포털 다음을 운영하고 있음에도 자사 포털이 아닌 네이버를 이용한 마케팅을 선보인 것.

네이버는 이벤트 및 할인 정보가 생활 정보가 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 관련 키워드들을 노출시키고 있으나 다음의 경우 검색어 순위에 상업성, 광고성 문구가 오르는 것을 사전 차단하고 있는 이유에서다.

카카오페이지의 초록창 마케팅은 자사 포털에서는 광고가 될 수 없다는 점에 대한 한계점 혹은 최근 상업성 키워드 노출에 따라 잦은 비판에 직면하고 있는 네이버와 다른 점을 강조하는 일종의 홍보로도 비춰지는 대목이다.

[이 기사에 대한 반론 및 기사제보 newsrep2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